“모 야구선수, 학폭 가해자”… 구단 “사실 확인 중”

[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야구계에서도 ‘학폭 이슈’가 터졌습니다. 현재 야구선수의 학폭 피해자임을 주장하는 A씨는 19일 오후 SNS에 글을 올려 초등학교 시절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광주서림초를 다녔고 당시 학폭의 가해자라고 주장한 이는 현재 한화 이글스 소속의 선수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세한 기사를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