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문 학폭 논란… 해당 구단 “피해 내용과 선수 측 진술 달라, 확인 중”

[사진=스타뉴스 제공]

중학교 시절 후배를 물고문했다는 주장이 나온 선수 A씨의 소속 구단이 학교 폭력에 관련해 사실 관계 확인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구단 관계자는 9일 스타뉴스와 통화에서 “현재 사실 관계 확인 중이다. A 선수 진술과 피해자가 주장하는 점이 매우 다르다”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기사를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