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비상’ 최채흥, 내복사근 파열로 8주 아웃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최채흥이 개막전 엔트리 승선이 불발됐습니다.

삼성 라이온즈의 허삼영 감독은 16일 SSG 랜더스전을 앞두고 “최채흥이 MRI 진단 결과 우측 내복사근이 3.5cm 정도 찢어진게 확인됐다. 8주 정도 빠질 듯 하다”고 말했습니다.

최채흥은 지난 14일 LG 트윈스와의 연습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5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습니다. 하지만 이후 최채흥은 몸 상태가 좋지 않아 검진을 받았고 내복사근 파열 진단을 받았습니다.

허삼영 감독은 “최채흥의 부상은 아쉽지만 다른 선수들에게 기회고 찬스다. 양창섭을 예상보다 빨리 선발진에 투입시킬 생각이다”며 “양창섭, 허윤동, 이승민, 김대우까지 4명을 테스트 해보고 마지막 선발 한 자리를 정할 생각이다”고 말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