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쓸어내린 양의지·최정…FA 개편안 연내 도입 무산

[사진=각 구단 제공] [사진=각 구단 제공]

 

KBO가 선수협회에 제시했던 자유계약선수 제도 개편안의 연내 도입이 무산됐습니다.

 

KBO는 지난달 26일 이사회를 열어 올해는 선수협과 추가로 FA제도 개편안을 논의하지 않기로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선웅 선수협 사무총장은 “일부 독소 조항 때문에 FA 제도 개편안의 연내 도입이 무산돼 아쉽다”고 말하며 “내년 공정위로부터 시정 명령을 끌어내는 것에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자세한 기사를 보시려면 링크 를 클릭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