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뱅크, KBO와 리그 스폰서 조인식

[사진=KBO 제공]

타이어뱅크가 2021년에도 KBO 리그와 함께 달립니다.

한국야구위원회(KBO)와 타이어뱅크는 29일 대전 인터시티 호텔에서 2021 시즌 후원 협약 및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조인식을 개최했습니다. 또한 공동 마케팅 및 앞으로 KBO와 타이어뱅크의 지속적인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습니다.

타이어뱅크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KBO 리그의 타이틀 스폰서를 맡아 KBO 리그를 후원했습니다.

타이틀 스폰서 계약 종료 후에도 KBO를 비롯해 KT 위즈 및 한화 이글스 등 구단에 대한 후원을 이어가며 KBO 리그에 대한 깊은 애정을 이어왔습니다.

특히 지속적인 스포츠에 대한 관심과 공헌도를 인정받아 2019년에는 코리아스포츠진흥대상에서 리더부문 대상을 수상하는 등 KBO의 동반자로서의 위상을 높여가고 있습니다.

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은 “국민 스포츠인 KBO 리그와 함께 국민들에게 다시 한번 즐거움을 드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동반자이자, KBO 리그 발전과 흥행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