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대표팀, 끝내기 홈런으로 MLB 올스타에 승리

[사진=MLB.com] [사진=MLB.com]

 

 

 

일본 대표팀이 홈런 3개를 터트린 MLB 올스타에 역전 끝내기 홈런으로 승리 했습니다.

 

일본 대표팀은 9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8 미일 올스타 시리즈 1차전에서 메이저리그 올스타에 7:6 으로 이겼습니다.

 

선취점은 3회초에 MLB 올스타 선두 타자 아메드 로사리오가 좌월 솔로 홈런으로 팀에 첫 안타와 득점을 올렸습니다. 일본 대표팀은 3회말 1사 2, 3루에서 기쿠치 료스케의 유격수 땅볼때 3루 주자가 들어와 1:1 균형을 이뤘습니다.
MLB 올스타는 5회에 리스 호스킨스와 아메드 로사리오의 연속 안타로 1사 1, 2루 상황에서 카를로스 산타나가 바뀐 투수 나리타 가케루를 상대로 좌측 담장을 넘기는 3점 홈런 을 때렸습니다.
일본 대표팀은 5회말 1사 만루에서 ‘안타 기계’ 아키야마 쇼고가 왼쪽 파울라인 안쪽에 떨어지는 싹쓸이 3타점 2루타로 4:4 동점 을 만들며 바로 따라갔습니다. MLB 올스타는 6회 후안 소토가 무사 1루에서 좌월 2점 홈런으로 다시 2점 차 리드를 하면 9회초까지 승기를 잡았습니다. 그러나 9회말 1사 후 우에바야시 세이지가 중전 안타와 2사 2루에서 아이자와 쓰바사가 5:6으로 추격하는 중전 적시타를 때리면 한점 달아났고 야나기타 유키가 끝내기 중월 2점 홈런을 때려내며 일본 대표팀이 첫 경기를 가져갔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