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홈 개막전, 모녀 간호사 기념 시구

[사진=LG 트윈스 제공]

LG 트윈스가 9일 잠실야구장에서 SSG랜더스와 2021시즌 홈 개막전을 진행합니다.

홈 개막전 승리 기원 시구는 코로나19 최전선을 함께 지킨 모녀 간호사인 한림대성심병원 외과중환자실의 이순희 수간호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시구를, 황석영 전 간호사가 시타를 실시합니다. 이 모녀 간호사는 코로나 19 초기부터 한림대 성심병원 외과중환자실 음압격리실에서 코로나19 에크모 환자의 회복을 위해 계속 노력해왔습니다.

경기 전 공식 개막 행사로는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한 선수단의 코로나19 극복 세레모니를 시작으로 2021시즌 우승을 목표로 하는 선수단의 각오를 담은 출사표 영상 상영과 홈 개막을 알리는 축포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SSG랜더스를 상대로 하는 홈 개막 3연전 동안 입장하는 관중에게는 응원 타월, 응원 깃발, 응원 마스크 등을 배포할 예정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