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물 투어 시작’ 한화 수베로 감독, 김태형 감독에게 인삼세트 선물

[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윌리엄스 감독에 이어 수베로 감독도 선물 투어를 시작했습니다.

한화 이글스의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은 9일 대전 한화이글스파크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2021년 KBO리그 정규시즌 홈 경기를 앞두고 김태형 두산 감독에게 ‘인삼 세트’를 선물했습니다.

수베로 감독은 “처음으로 우리 구장을 방문해주셨으니 인사를 드려야 할 것 같았다. 처음 만나는 자리라 선물을 준비했다”고 밝혔습니다.

김태형 감독은 “정말 감사하다”고 화답하자 수베로 감독님은 웃으며 “인삼이 건강과 원기회복에 좋다고 들었다. 감독이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자리인만큼 인삼으로 건강해지시라는 의미로 선물을 골랐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자 김 감독은 “난 선물 준비를 못했는데, 다음에 꼭 드리겠다”고 답했습니다.

수베로 감독은 “선물에 써 있는 것(늘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처럼 좋은 일만 있길 바란다”고 말했고, 김 감독은 “배울 게 있으면 배우면서 좋은 경기를 하자”며 화답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