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윌리엄스 KIA 타이거즈 감독에게 선물 증정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롯데 자이언츠는 5월 5일(수) 올시즌 첫 부산 원정경기를 위해 사직구장을 방문한 맷 윌리엄스 KIA타이거즈 감독을 환영하고자 특별한 선물을 전달했습니다.

구단은 윌리엄스 감독을 위해 국내 최고층 건물 롯데월드 타워에 위치해 서울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최고급 호텔 ‘롯데 시그니엘 서울’ 숙박권과 윌리엄스 감독의 이름을 특별히 적어 넣은 롯데칠성음료 대표 주류인 ‘처음처럼’ 소주, 국내 최초로 음료 이미지를 향으로 표현한 향수인 ‘오 드 칠성(Eau De Chilsung)’을 준비했습니다.

특히 ‘오 드 칠성(Eau De Chilsung)’은 칠성사이다 70주년을 맞아 전문 조향사·디자이너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제품입니다. 사이다의 청량함에 복숭아의 부드러운 향이 만난 향수로 차분하고 세련된 무드를 느낄 수 있습니다.

허문회 감독은 “지난해에 이어 선물을 준비해 준 윌리엄스 감독님께 감사드리며, 저희의 답례를 통해 건강하고 즐겁게 시즌을 치를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