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타율 7위’ SSG 랜더스, 스캇 플레처 타격 및 수비 코디네이터 영입

[사진=SSG 랜더스 제공]

SSG 랜더스가 7일 팀 타격 및 수비 능력 강화를 위해 스캇 플레처 前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마이너리그 타격 코디네이터를 타격/수비 코디네이터로 영입했습니다.

스캇 플레처 코디네이터는 1군 주요 야수들의 타격과 수비 역량을 강화시키기 위해 기존 타격, 수비파트를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다년간 미국 메이저리그와 마이너리그에서 지도자로 활동한 스캇 플레처는 특히 지난 19시즌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AA팀 타격 코디네이터로서 안타, 총루타, 장타율 등 타격 지표에서 리그 1위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으며, 내야 코디네이터로서도 다양한 수준의 선수를 육성한 경험이 있어 SSG 선수단의 타격 및 수비 지표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스캇 플레처 코디네이터는 “평소 트레이 힐만로부터 SSG 선수단의 긍정적인 문화와 야구 열정을 전해 듣고 한국행을 결심할 수 있었다. 한국야구와 SSG에 대해 치열하게 공부하고 연구하여, 내가 지금까지 경험해왔던 메이저리그 및 마이너리그의 훈련 프로그램들이 팀에 잘 녹아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한편, 스캇 플레처 코디네이터는 오는 9일(수)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여 2주간의 격리기간을 거친 후 1군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