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안전한 휴식기 위해 코로나19 방역수칙 발표

[사진=KBO 제공]

KBO리그가 리그 휴식기 방역수칙을 발표했습니다.

KBO는 18일 7, 8월 KBO리그 휴식 기간에 대비하여 선수단의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한 운영 방침을 담은 내용을 발표했습니다.

기본적으로 정부 및 방역 당국의 사회적 단계별 방역 지침을 준수해야하며 이외의 방역은 정규시즌과 동일하게 KBO 리그 통합 매뉴얼 지침을 따라야 합니다.

거리두기 1~3단계 상황에서는 선수단 개별 훈련 장소를 취합한 후 관리하에 훈련을 진행해야합니다. 또한 실내 훈련 시 마스크 착용 의무이지만 실외 훈련 및 경기 시에는 예외를 적용합니다. 4단계 상황 시에는 구단 지정 장소에서만 선수 개별 및 단체 훈련 진행할 수 있으며 실내외 훈련 모두 마스크 착용이 의무입니다. 하지만 연습 및 공식 경기에서는 마스크 착용에 예외를 적용합니다.

7월 21일 까지는 자체 청백전은 가능하지만 외부 심판(KBO 포함)을 파견한 구단간 연습경기는 불가합니다. 다만 7월 22일부터 휴식기가 종료되는 8월 9일까지 자체 청백전 및 외부 심판이 파견된 구단간 연습경기가 가능합니다.

구단은 공식적인 대면 행사 개최가 금지되며 선수들 역시 사적인 모임 및 행사 참여를 자제해야 합니다. 정부 방역 지침 위반 사실이 적발되면 벌금 부과 및 상벌위에 회부될 예정입니다.

KBO는 리그 휴식 기간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안전한 KBO 리그 후반기 일정 진행을 준비할 계획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