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창문깬..’ 조 켈리 “사인 훔치기 했다면 단 한 이닝도 지지 않았을 것”

[사진=MLB.com] [사진=MLB.com]

 

조 켈리가 사인훔치기 의혹에 대해 전면 부인했습니다.

 

켈리는 17일(한국시간) 보스턴 지역 라디오 방송 ‘WEEI’에 출연해 “부정행위가 있었다면 우린 모든 경기에서 이겨야했다. 단 한 이닝도 지지 않았을 것이다. 그랬으면 2018 월드시리즈가 더 재미있었을 것이다” 고 밝혔습니다.

 

조사 발표를 치일피일 미루고 있는 MLB 사무국을 비판했습니다. 켈리는 “야구도 중단된 마당에 수사 결과도 없다. 실제로 조사를 하긴 한 것인지 의문이다. 이 상황이 너무 웃기다”고 전했습니다.

 

켈리는 보스턴이 4승 1패로 이긴 2018 월드시리즈에서 6이닝 무실점 으로 호투를 선보이며 다저스 타선을 틀어막았습니다.

 

Emotion Icon 조 켈리 2018 월드시리즈 성적 [기록=Baseball-Reference.com] [기록=Baseball-Reference.com]

 

* 원문을 보시려면 링크 를 클릭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