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목 염좌 진단’ LG 채은성, 우측 발목 염좌로 1~2주 이탈

[사진=중계화면 캡쳐] [사진=중계화면 캡쳐]

 

채은성이 당분간 이탈합니다.

 

LG 트윈스는 22일 “채은성이 병원 검진 결과 우측 발목 염좌 진단을 받았다. 1~2주 치료가 필요하다” 고 밝혔습니다.

 

채은성은 21일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팀이 1:3으로 뒤진 9회말 1사 내야안타로 출루에 성공한 뒤 우측 발목 통증을 호소했습니다. 제대로 걷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던 채은성은 트레이너에게 업혀 덕아웃으로 돌아갔습니다.

 

Emotion Icon 채은성 2020 시즌 성적 [기록=STATIZ.co.kr] * 6월 22일 기준 [기록=STATIZ.co.kr] * 6월 22일 기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