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베어스 “소속 선수 금지약물 검출 사실이다. 심사 결과 기다리는 중”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두산 구단이 소속 선수 금지약물 검출 의혹을 인정했습니다.

두산 베어스 구단은 10일 “소속 선수가 도핑테스트 과정에서 금지약물이 검출된 사실이 맞다. KADA에서 심사하고 있는 사안이다. 이 선수는 지난달 청문회에 참석해 소명한 상태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KADA가 심사하고 있는 과정이다. 지금 구체적으로 사안을 밝히기는 어렵다. KADA의 조사 결과가 나오면 구단의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고 전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