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두산, 2022 신인선수 계약 완료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 이병헌

두산이 2022년도 신인 선수 11명 전원과 입단 계약을 마쳤다고 13일 밝혔습니다.

두산은 1차 지명 신인인 서울고 투수 이병헌과 계약금 2억7000만원에 도장을 찍었습니다.

두산은 “좌완 정통파인 이병헌은 키 185㎝, 체중 88㎏ 신체 조건을 지녔다. 안정적인 투구 메커니즘과 시속 150㎞ 직구 구사 능력은 물론 풍부한 성장 잠재력을 가진 선수”라고 말했습니다.

드래프트 2차 1순위 김동준(군산상고·투수)과는 1억3000만원에 계약했습니다. 김동준은 193㎝의 큰 키와 체중 100㎏의 체격 조건을 가졌다. 투구폼이 유연하고 팔 회전이 부드러워 성장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2차 2순위 이원재(경남고·투수)는 1억원, 3순위 신민철(휘문고·내야수)은 8000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전희범(인상고·외야수), 윤태호(인천고·투수) 등 나머지 신인 선수들도 계약을 완료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