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보는 2021 KBO 리그 포스트시즌 일정

[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2021 KBO 리그 최강팀을 가리기 위한 포스트시즌이 11월 1일(월)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을 시작으로 막을 올립니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최대 2경기 가운데 4위팀이 승리 또는 무승부를 기록할 경우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하고, 5위팀은 2승을 기록해야 준플레이오프 진출이 가능하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은 모두 4위팀 구장에서 열립니다.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는 3전 2선승제로 펼쳐집니다. 11월 15일이 포함된 시리즈부터는 고척돔에서 중립 경기로 진행됨에 따라 7전 4선승제인 한국시리즈는 전 경기가 고척에서 치러질 예정입니다.

와일드카드 결정전,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 및 한국시리즈 사이에 최소 1일은 이동일로 합니다. 경기가 우천 등으로 연기될 경우에는 다음날로 순연되며, 우천 등으로 인해 경기가 연기되어도 정해진 포스트시즌 일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경우에는 예정된 일정으로 경기를 치릅니다.

KBO 리그 정규시즌 후반기에 한시적으로 연장전을 폐지했지만 포스트시즌에서는 연장전을 진행합니다. 연장전은 최대 15회까지 진행하며 15회에 종료 후에도 승패를 가리지 못할 경우에는 무승부로 합니다.

비디오 판독은 정규이닝 기준으로 구단당 2번이 주어지며 정규이닝에서 2번 모두 번복될 경우 해당 구단에게 1번의 추가기회를 부여합니다. 연장전 돌입 시에는 구단 당 1번의 기회를 추가 부여합니다.

한편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이번 포스트시즌에서도 코로나19 예비 엔트리 제도를 운영합니다. 포스트시즌 엔트리에 등록된 선수가 코로나 19 확진, 증상 의심 및 확진자와 접촉이 발생할 경우 음성판정을 받거나 필요한 격리를 마칠 때까지 대체 선수를 엔트리에 등록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구단은 각 시리즈 개시 1일 전 15:00까지 감독 1명, 코치 9명, 선수 30명(출장 28명)으로 구성된 엔트리 제출 시, 별도로 코로나19 예비 엔트리를 제출해야 합니다.

예비 엔트리 선수가 출전하게 될 경우 기존 포스트시즌 엔트리의 어느 선수를 대체하는지 지정해야 하며, 엔트리에서 말소되었던 선수가 복귀할 시 대체로 등록되었던 선수는 예비 엔트리로 이동합니다. 예비 엔트리는 2021년 포스트시즌 출장 자격을 갖춘 구단 소속 선수를 대상으로 하며, 출장 자격을 갖춘 선수단 전체가 코로나 19로 출전이 불가할 경우 예비 엔트리는 구단 소속 선수 전체를 대상으로 합니다.

포스트시즌 기간 중 관객 입장, 취식, 응원 진행 등과 관련된 운영 방안은 추후 발표할 예정입니다.

한편, 정규시즌 우천 연기 경기가 포스트시즌 진출팀과 관계없는 대진일 경우 포스트시즌의 이동일에도 잔여 경기를 거행할 수 있습니다.

2021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경기 일정

[사진=KBO 제공]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