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NC 선수 한 명, 코로나19 확진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NC 선수 한 명이 확진 판정 받았습니다.

NC 다이노스 구단은 12일 “정규시즌 종료 후 자택에서 휴식하고 있던 선수 한 명이 1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해당 선수는 지난 8일 백신 2차 접종을 마치고 자택에서 휴식을 취하다 두통 증상을 느꼈고, 이틀 뒤인 10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11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NC는 ‘구단은 KBO에 관련 내용을 보고하고 방역지침에 따라 조치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해당 선수는 지난달 30일 정규시즌 종료 후 야구장 출입을 하지 않았고, 구단 인원과 접촉한 일도 없었습니다.

해당 선수는 12일 치료 센터에 입소할 예정입니다.

NC 선수단은 정상적으로 CAMP1(마무리캠프)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