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삼성, 박진만 퓨처스 감독 선임 및 코치진 개편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삼성 라이온즈는 17일 박진만 1군 작전코치를 퓨처스 감독으로 선임했습니다. 오치아이 전 퓨처스 감독의 일본 복귀에 따른 후임 감독 선정입니다.

박진만 신임 퓨처스 감독은 현대 유니콘스(1996~2004), 삼성 라이온즈(2005~2010), SK 와이번스(2011~2015)에서 현역으로 뛰었습니다. 현역 은퇴 후 2016년 SK에서 코치로 재직한 뒤, 2017년부터 삼성 라이온즈에서 수비 혹은 작전코치를 맡아왔습니다.

박진만 퓨처스 감독은 현역 시절 유격수 레전드 계보에 포함될 만큼 탁월한 기량으로 각광받았습니다. 풍부한 노하우와 경험을 바탕으로 코치 변신 후에도 지도자로서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구단은 또한 젊은 선수들과의 원활한 소통, 팀 육성 방향에 대한 공감대 등도 고려해 퓨처스 감독을 선임했습니다.

한편, 삼성 라이온즈는 김용달 타격코치와 조규제 퓨처스 육성 투수코치 등 2명에 대해 다음 시즌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삼성 라이온즈는 라이온즈 파크와 경산볼파크에서 27일까지 마무리훈련을 진행합니다. 1군 선수들의 회복 훈련, 퓨처스 및 저연차 선수들의 기술 훈련이 이뤄질 계획. 최종 코치진 개편은 내년 스프링캠프 직전에 있을 예정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