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하는 야구선수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롯데 자이언츠의 내야수 김민수가 화촉을 밝힙니다.

김민수는 2022년 1월 8일(토) 부산시 동래구에 위치한 예식장에서 4세 연상의 소프라노 최소영(28)씨와 결혼식을 올립니다.

두 사람은 교회 신앙 활동으로 만나, 서로를 응원하는 사이에서 미래를 함께 하는 인연으로 발전하게 됐습니다.

결혼을 앞둔 김민수 선수는 “가정이 생긴 만큼 오로지 운동에만 집중할 수 있는, 집중해야하는 환경이 만들어졌다. 더 잘 할 일만 남았다고 믿고 있다. 항상 나를 위해 기도해 주는 아내와 양가 부모님, 팬분들을 위해 더 좋은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