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선수단, 광주 지역 취약계층에 마스크 2만5천장 기부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 선수단이 광주지역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2만5000장을 기부했습니다.

KIA 타이거즈 선수 상조회장 임기영과 내야수 박찬호는 4일 광주광역시청 3층 접견실에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에게 마스크 2만5000장을 전달했습니다.

선수단이 기부한 마스크는 광주 지역 장애인 직업 재활시설 29곳에 전달될 예정입니다.

임기영은“지역민의 사랑을 받는 프로구단 선수들로서,취약계층 시민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되기 위해 선수단의 뜻을 모았다”면서“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공헌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