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KIA, 손승락 전력강화 코디네이터 영입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가 신규 트래킹플랫폼을 도입하고, 선수 출신의 전력강화(데이터) 코디네이터를 영입해 효율적인 데이터 분석 야구를 펼칩니다.

KIA는 12일 KBO리그에서 마무리 투수로 활약했던 손승락 전 선수를 전력강화 코디네이터로 선임했습니다.

손승락 코디네이터는 주요 트래킹 데이터에 자신의 선수 시절경험을 접목해선수단이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는 데이터를 만들고,전달하는 역할을 맡습니다.

은퇴 후 국내와 해외(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야구 공부를 이어 온 손 코디네이터는 오는 2월부터 미국 LA다저스 메이저리그 캠프 코치 연수를 떠날 예정이며, 2개월의 연수를 마친 뒤 KIA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입니다.

손승락 코디네이터는 “현장에서의 경험과 직감은 무시할 수 없는 중요 요소지만, 최신 기술에 기반한 정확한 데이터 분석 및 전술 활용이 조화롭게 뒷받침 됐을때 더욱 빛날 수 있을 것”이라며 “메이저리그 연수를 통해 선진 야구와 데이터분석에 대해 배우고, 구단의 데이터 분석과 현장을 잇는 가교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앞서 KIA는 올 시즌부터 영상 기반 트래킹 장비 ‘호크아이’를 도입해데이터 기반 전력 분석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호크아이는 경기장에 설치된 고해상도 카메라를 이용해 구장 안 모든 상황을 감지하고 데이터화하는 트래킹 장비로, 모든 선수들의 역학 정보와 투구 정보,타구 궤적 및 수비 지표 등 다양한 정보를 데이터로 제공합니다.

미국 메이저리그(MLB)는 지난 2020년부터 30개 구장에 호크아이를 설치하고 공식 트래킹플랫폼으로 이용 중입니다.

KIA는 이와 함께 스트렝스&컨디셔닝(Strength&Conditioning•이하 SC) 코치 2명을 영입해 선수들의 부상 관리와 근력 강화를 통한 경기력 향상을 도모합니다.

이번에 영입된 김동후SC코치는 럭비 국가대표팀과 상무,LPGA 선수 개인 트레이너 등 다양한 SC코칭 노하우를 지녔고,박성준SC 코치도 크로스핏 트레이너 등 고강도 체력 훈련 전문가입니다.

KIA는 또 SC 및 심리 분야 자문위원을 위촉해선수들의 체력 및 멘털관리 체계를더욱 고도화 할 예정입니다.

이번에 SC 자문위원으로 위촉된 김언호동국대체육교육학과 교수는 선수단 부상 방지 및 스포츠 퍼포먼스 향상 분야에서,심리(mental coaching) 자문위원에 위촉된 황승현 경북대학교 레저스포츠학과 교수는 선수들의 경기력 저하 방지,멘털코칭 등 분야에서 전문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KIA 타이거즈 관계자는 “손승락 코디네이터의 선임으로 트래킹데이터의 신뢰성을 높이고,‘호크아이’ 활용 폭도 더욱 넓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면서“트레이닝 파트 또한 SC, 멘털 등으로 세분화해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으로 이어지게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