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유니폼 경매 수익금 적십자에 전달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삼성 라이온즈가 4일 올드유니폼 경매 수익금 875만여원을 코로나19로 고통을 받고 있는 대구 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해 써 달라고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전달했습니다.

삼성은 지난 12월 온라인 공매 입찰 사이트인 ‘온비드’를 통해 선수들이 직접 착용했던 올드유니폼 및 모자에 사인을 해 경매를 진행했습니다. 이 경매를 통해 오승환 유니폼(110만원), 김상수 유니폼(52만원) 등 총 34점의 물품 판매를 통해 875만9894원의 수익금을 올렸습니다.

삼성 라이온즈는 2019년에도 올드유니폼 수익금을 기부하고, 연탄 및 겨울이불 나눔 봉사활동을 펼친 바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