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리그 40주년 기념 특별 제작 2022년 엠블럼 공개

[사진=KBO 제공]
[사진=KBO 제공]

KBO는 3일 40주년을 기념해 특별 제작한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엠블럼을 공개했습니다. 이번 리그 엠블럼에는 타이틀 스폰서인 신한은행의 로고와 함께 사전에 공개한 KBO리그 40주년 기념 로고가 하단에 함께 포함됐습니다.

KBO리그 브랜드 리뉴얼과 함께 제작된 이번 리그 엠블럼은 홈플레이트의 형태와 함께 3루에서 홈플레이트로 미끄러져 들어오는 듯한 움직임을 시각화하고 경기의 득점을 만드는 순간이자 역동적인 움직임을 표현했습니다. 또한 오른쪽 상단에 KBO 로고를 넣어 KBO리그에서 사용하는 다양한 엠블럼 간의 통일성을 부여했습니다.

지난 2018년부터 타이틀 스폰서로 KBO리그와 동행을 이어가고 있는 신한은행은 지난 2021년 말 계약을 연장해 2023년까지 KBO리그를 후원합니다.

신한은행은 이번 시즌에도 KBO리그 중계 및 신한 쏠 앱과 쏠야구 등을 통해 야구팬들과 은행 고객들에게 콘텐츠와 이벤트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또한, 신한은행 창립 40주년을 맞이하고 있어 KBO와 함께 양 사의 40주년을 기념하는 공동 마케팅을 다양하게 선보일 계획입니다.

신한은행은 “2022년은 KBO와 리그 타이틀 스폰서인 신한은행 양 사 모두가 40주년을 함께 맞이하는 뜻 깊은 해이다”며 “40주년 이벤트를 다양하게 구성해 뜻 깊은 양 사의 인연을 이어가고, 엠블럼의 의미와 같이 야구 팬과 신한 고객의 마음 속으로 슬라이딩 하겠다”고 엠블럼 발표에 대한 소감을 밝혔습니다.

KBO리그는 2022시즌 리그 엠블럼을 다양한 사업 영역에 사용하고 프로야구 40주년을 맞아 팬들의 일상에 더욱 친숙한 이미지로 다가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