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5년만에 기록을 세운 롯데 나균안

[사진=스포츠투아이 인스타그램 캡쳐]

어제 구원투수로 등판해 두 자릿수 탈삼진을 잡은 나균안!

구원투수의 두 자릿수 탈삼진은 2017년 당시 NC 장현식 의 11K 이후 약 5년만이라고 하는데요. 장현식은 2017년 4월 1일 롯데전에서 2.1이닝만 소화한 선발 이재학에 이어 두 번째 투수로 등판해 5.2이닝 동안 무려 11개의 삼진을 잡아냈습니다.

그때 상대가 공교롭게도 롯데였네요.

[기록=스포츠투아이 제공]

더 많은 스포츠투아이 자료를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