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백호에 이어 라모스 까지..’ kt 라모스, 발가락 골절 진단

[사진=kt 위즈 제공]

kt 위즈의 외국인 타자 헨리 라모스가 새끼발가락 골절 진단을 받았습니다.

kt 구단 관계자는 24일 “경기전 오른발 부상으로 검진을 받은 라모스가 정 오른쪽 새끼 발가락 골절 진단을 받았다. 의료진에 따르면 회복까지는 최소 4주에서 6주 정도의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라모스 2022시즌 성적

[기록=STATIZ.co.kr] * 4월 24일 기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