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다이노스, 1군 코치 폭행 관련 사과문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NC 다이노스가 코치 폭행 관련해 사과문을 발표했습니다.

다음은 NC 다이노스 구단의 사과문 입니다.

3일 발생한 NC 다이노스 1군 코치 폭행 관련 말씀드립니다.

2일(월) 저녁 소속 코치 4명이 숙소 인근 식당 및 주점에서 음주 자리를 가졌습니다.

3일(화) 오전 2시경 코치 2명이 먼저 숙소로 복귀했고, 한규식, 용덕한 코치가 자리를 이어갔습니다. 오전 3시 30분경 두 코치 간 다툼이 생겼고 폭행으로 이어졌습니다.

구단은 해당 사실을 확인한 즉시 KBO 클린베이스볼센터에 보고했습니다.

구단은 사안의 심각성을 고려해 두 코치 중 폭행을 가한 한규식 코치에 대해 계약해지 및 퇴단을 결정했습니다. 용덕한 코치는 우선 엔트리에서 말소하고 업무에서 배제합니다.

구단은 향후 조사결과에 따라 단호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며 이를 투명하게 공개하겠습니다.

소속 코치의 사회적 물의에 대해 야구팬과 관계자 분들께 깊이 사과드립니다.

또한 최근 구단이 그라운드 안팎에서 보인 프로 스포츠 구단 답지 못한 모습들에 대해서도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스포츠 정신을 되새기고, 팬들의 신뢰를 회복하는 기회로 삼겠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