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록 & 부상 리포트] 불명예 타이기록을 2개 내주는 NC

5월 6일 달성 기록

LG 트윈스가 2회 NC 다이노스를 상대로 역대 6번째로 최다 연속 밀어내기 득점(4 – 이재학3, 김건태1)을 기록했습니다. 또한, 역대 2번째로 밀어내기로만 5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오늘 역대 1,700경기(역대 38번째)에 출장한 LG의 김현수는 7회 홈런을 기록하며 팀 3,500홈런(역대 6번째)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NC 이재용이 5회 LG 김진성을 상대로 데뷔 첫 타석에서 데뷔 첫 홈런을 기록했습니다.

5월 6일 부상 리포트

NC 박건우왼쪽 종아리에 공을 맞으며 4회 오영수와 교체됐습니다.

kt 황재균이 수비 도중 좌측 손바닥(엄지손가락 아랫부분)에 부상을 당하며 오윤석과 교체됐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