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리그 드림즈 감독’ 배우 이얼 암 투병 끝 별세

[사진=SBS 스토브리그 홈페이지]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드림즈 감독 역을 맡았던 배우 이얼(58·이용덕)이 암 투병 끝에 별세했습니다.

26일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얼은 이날 세상을 떠났다고 전했습니다. 고인은 지난해 드라마 ‘보이스’ 시즌4 종방 후 식도암으로 투병했습니다. 빈소는 서울 중랑구 신내동 서울의료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습니다. 발인은 28일이며, 장지는 서울시립승화원입니다.

1983년 연극배우로 데뷔한 이얼은 드라마 ‘라이브'(2018) ‘스토브리그'(2019~2020) ‘사이코지만 괜찮아'(2020), 영화 ’82년생 김지영'(감독 김도영·2019) ‘경관의 피'(감독 이규만·2022) 등에 출연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