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종측 “스가노 방식 안 쓴다. 잔류시 KBO서 뛰다 은퇴”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양현종의 에이전트인 최인국 대표는 “메이저리그 도전은 마지막이다. 마지막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결례를 무릅쓰고 KIA 구단에 협상 연장을 요청한 것이다. 많은 조건을 내려놓고 있는 것도 마지막이기 때문이다. 내년은 생각하지 않고 있다. 잔류한다면 더 이상 메이저리그 진출은 생각하지 않을 것이다.국내에서 마지막까지 뛸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양현종 통산 성적

[기록=STATIZ.co.kr]
  • 자세한 기사를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