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허구연 총재, 정헌율 익산시장 만나 인프라 활용 방안 논의

[사진=KBO 제공]

KBO 허구연 총재는 7월 19일(화) 익산시를 방문해 정헌율 익산시장, 이선호 익산시 야구소프트볼협회장과 함께 익산시가 보유하고 있는 야구 인프라 활용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 했습니다.

허 총재는 익산시가 약 38억원을 투자해 KT 퓨처스팀이 사용하고 있는 익산야구장에서 야간 경기 개최가 가능하도록 조명을 설치하고 실내 연습장을 준공해 준 것에 대해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허 총재는 익산시가 주도한 야구장 인프라 개선이 KT를 비롯한 퓨처스리그 선수들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것은 물론이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며 지자체와 프로야구단이 동행할 수 있는 모범적인 사례라는 것을 강조했습니다.

또한, 허 총재는 익산시가 갖춘 훌륭한 인프라를 활용해 KBO가 추진 중인 야구센터를 유치하고, 교육리그 및 티볼대회 등을 개최할 경우 연중 내내 익산에서 야구 경기가 열리면서 야구 열기와 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음을 설명했습니다.

익산시는 익산야구장 외에도 정규야구장 2면, 리틀야구장(허구연필드) 1면, 실내 연습장 등 다양한 인프라를 갖추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