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현, 윤영철 포함’ 청소년국가대표 명단 확정

[사진=대한야구소프트볼 협회 제공]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오는 9월 9일(금)부터 9월 18일(일)까지 미국 플로리다에서 개최되는 제30회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18세 이하)에 참가할 청소년 국가대표팀 코칭스태프와 선수를 최종 선발했습니다.

협회는 7월 20일(수)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를 목동야구장에서 개최하고 마산고 고윤성 감독(수석코치), 세광고 신동수 코치(투수코치), 배재고 김성현 코치(야수코치)를 각 분야별 코치로 선임하였으며, 최근 경기력과 컨디션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각 포지션별 최고의 선수[투수 9명, 포수 2명, 내야수 5명, 외야수 4명)를 최종 엔트리로 확정했습니다.

아울러, 선발 엔트리와 별도로 코로나-19 확산 변수와 부상 및 컨디션 저하 선수가 발생될 경우를 대비해 각 포지션별로 예비 엔트리를 구성하였으며, 국내 강화훈련 기간 동안 선수들을 면밀히 파악하고 최상의 선수단을 구성하여 대회에 참가할 계획입니다.

이번 청소년 대표 선수단에서는 150km의 강속구를 구사하는 김서현(서울고 3), 제구력과 경기운영능력이 탈고교급으로 평가되는 좌완 윤영철(충암고 3)을 비롯해 올해 신세계 이마트배에서 소속팀을 준우승으로 이끈 이진하(장충고 3)와 황준서(장충고 2) 듀오, 사이드암 김정운(대구고 3) 등이 마운드를 지킵니다. 황금사자기 우승의 주역 김범석(경남고 3)과 김동헌(충암고 3)이 안방마님으로 활약합니다. 또한 ‘제2의 이정후‘ 김민석(휘문고 3)과 신세계 이마트배 홈런왕 문현빈(북일고 3)이 키스톤 콤비로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수비가 안정적인 김정민(경남고 3)과 장타력을 갖춘 박한결(경북고 3)이 외야의 축을 맡아줄 예정입니다.

이번 제30회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18세 이하)는 지난해 코로나-19로 개최되지 못하고 최종 연기 결정된 바 있으며, 총 12개의 참가국이 2개조로 나뉘어 예선 리그를 치르고 상위 3팀이 슈퍼라운드에 진출, 예선라운드 상대 전적(2경기)과 슈퍼라운드 성적(3경기)을 합산한 최종 순위 상위 2팀이 결승전에 진출하게 됩니다.

한편, 협회는 2008년 캐나다 에드먼턴 대회 이후 14년 만에 정상 탈환을 목표로 8월말 선수단을 소집해 국내 강화훈련을 실시하고 팀 전력을 극대한 후 9월 7일(수) 미국으로 출국할 예정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