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라웃에 이어 WBC 미국 대표팀에 합류하는 선수

[사진=WBC 제공]

보스턴 레드삭스의 내야수 트레버 스토리가 WBC 미국 대표팀에 합류합니다.

미국 대표팀은 공식 SNS 계정을 통해 트레버 스토리의 대표팀 합류 소식을 전했습니다.

2016년 콜로라도에서 데뷔한 스토리는 올 시즌을 앞두고 보스턴 레드삭스와 6년 1억 4000만 달러의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콜로라도에서는 유격수로 나섰지만, 보스턴에서는 젠더 보가츠가 유격수 자리를 맡고 있어 주로 2루수로 출전하고 있습니다.

스토리는 2018~19년 내셔널리그 유격수 부문 실버 슬러거를 수상했고, 2020년에는 내셔널리그 도루왕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또한, 유격수 최소 경기 100홈런 기록을 (448경기, 2019년 5월 24일 달성) 가지고 있습니다.

트레버 스토리 성적

[기록=MLB.com] * 7월 27일 기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