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록 & 부상 리포트] 두 개의 기록을 달성하는 박병호

7월 27일 달성 기록

롯데 안치홍이 2회 두산 이영하로 부터 안타를 때려내며 6년 연속 세 자릿수 안타를 기록했습니다. 역대 61번째!

SSG 라가레스가 LG 임찬규로부터 KBO 리그 첫 안타를 때려냈습니다.

롯데 잭 렉스가 두산 이영하로부터 KBO 리그 첫 안타를 때려냈습니다.

두산 김재호가 5회 득점에 성공하며 통산 600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역대 85번째!

SSG 모리만도가 데뷔전에서 6이닝 2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하며 KBO 리그 첫 승리를 거뒀습니다.

7월 27일 부상 리포트

두산 김태근이 8회 수비 과정에서 오른쪽 발목에 부상을 입으며 조수행과 교체됐습니다. 두산 관계자는 내일 병원에서 정밀 검진을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