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그룹, 인천 청라에 2만석 규모 돔구장 건설

[사진=인천시 제공]

인천시는 유정복 시장과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24일 인천시청에서 만나 청라국제도시에 추진 중인 각종 사업들에 대해 포괄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정용진 부회장은 이날 유정복 시장에게 스타필드청라 건립사업과 연계해 야구경기를 위한 돔구장을 건립하겠다는 뜻을 전달했습니다.

이에 따라 인천시와 신세계그룹은 스타필드청라 건립사업과 돔구장 건립사업을 조속히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또 서울7호선 전철역사 추가 신설에 대해서도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시는 이에 따라 관련 사업들이 빠르고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 지원에 적극 나설 방침입니다.

정용진 부회장은 “청라 돔구장의 조속한 추진을 통해 인천이 다른 지자체보다 앞서 돔구장 시대를 열어 국제도시로 발전하도록 돕겠다”고 말했습니다. 유정복 시장은 “세계 초일류 도시를 목표로 하는 인천시가 대한민국의 미래를 여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신세계그룹이 인천에서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인천시 제공]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