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롯데’ 박종윤 근황

[사진=김천대학교 제공]

김천대학교 GU스포츠단은 지난 5일 대학관계자 및 초대감독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야구부 창단을 정식 선언하고, 초대 감독으로 롯데자이언츠에서 17년 간 꾸준하게 선수생활을 한 박종윤 감독을 선임했습니다.

윤옥현 김천대학교 총장은 “대학에 젊고 밝은 기운을 가져다주는 대학 운동부의 무한한 장점을 극대화하며, 대학 운동부의 확장과 지역 최초의 엘리트 야구부의 창단이라는 큰 의미를 부여하며 대한민국 최고 인기 종목 중 하나인 야구부를 창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박종윤 초대감독은 “창단팀 감독의 어려움을 잘 알고 있지만 대학이 운동부에 대하는 진심을 알기에 그 믿음을 밑거름으로 대학 최고의 팀을 만들기 위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야구부 성장에 매진하겠다”며 창단 감독의 변을 밝혔습니다.

박종윤 초대감독은 선수들의 장점과 단점을 분석하여 그 데이터를 후배들에게 잘 전파하여 선수 개개인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단점을 보완하여 최대한 완벽한 선수가 되도록 자기 성장 훈련 프로그램을 만들어 제자들을 길러내고 있으며, 그 제자들이 현재 프로야구 선수 및 꿈나무 야구선수로 성장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김천대학교는 김천시 야구협회와 MOU 협약을 맺어 사회인 야구 및 유소년 야구를 위한 재능기부 및 야구 인프라 확장에도 힘을 쏟기로 하였으며, 다음 시즌부터 각종 대회에 출전하게 되는 새내기 선수들을 위하여 실내 야구 연습장 조성도 계획하고 있습니다.

박종윤 통산 성적

[기록=STATIZ.co.kr]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